본문 바로가기
반응형

뮌헨5

뮌헨 맛집 추천: Opatija Easy im Tal 안녕하세요! 오늘도 맛있는 이야기로 찾아온 여러분의 가이드 네야 입니다. 제가 소개하는 맛집은 항상 직접 방문해보고 괜찮다고 생각한 곳만 엄선한 곳들이에요. 물론 맛에 대한 평가는 주관적일 수 있지만, 이 정도면 한 번쯤 가볼 만하다고 생각하는 곳들입니다. 그럼 오늘의 맛집을 소개해드릴게요!​오늘은 제가 뮌헨에서 발견한 숨겨진 보석 같은 맛집, Opatija Easy im Tal을 소개해드리려고 해요. 이곳은 뮌헨에서 다양한 요리를 맛볼 수 있는 곳으로, 특히 가성비가 좋아 많은 현지인과 여행자들에게 사랑받는 곳입니다.​​In Müchen바삭하면서도 속은 촉촉한슈니첼(Schnitzel)제가 이곳에서 맛있게 먹었던 음식은 바로 슈니첼이에요. Opatija Easy im Tal의 슈니첼은 바삭하면서도 속은 .. 2024. 6. 19.
아우구스티너 켈러(Augustiner-Keller): 뮌헨의 보물, 전통과 맛의 향연 뮌헨은 독일의 맥주 문화와 전통 음식으로 유명한 도시입니다. 그 중에서도 아우구스티너 켈러는 특별한 곳으로, 이곳에서 아우구스티너 맥주와 바이스부어스트를 맛볼 수 있습니다. 이번 블로그 포스트에서는 아우구스티너 켈러와 이곳에서 즐길 수 있는 음식, 그리고 다양한 이벤트에 대해 소개하겠습니다.​​아우구스티너 맥주: 전통의 맛​아우구스티너 맥주는 뮌헨에서 가장 오래된 브루어리 중 하나로, 1328년에 설립되었습니다. 이곳의 맥주는 독일의 맥주 순수령에 따라 자연재료만을 사용하여 양조되며, 독특한 깊이와 풍미를 자랑합니다. 특히 아우구스티너 헬레스(라거)는 가벼우면서도 풍부한 맛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고 있습니다.​" data-ke-type="html">HTML 삽입미리보기할 수 없는 소스바이스부어스트: .. 2024. 6. 18.
축구-유로 2024: 베를린에서의 흥분과 도전 베를린의 축구 열기 베를린이 축구-유로 2024의 열기로 가득 찼습니다! 6월 14일부터 시작된 이 대회는 베를린의 주요 장소를 뜨겁게 달구고 있는데요, 그 중심에는 올림픽 스타디움과 브란덴부르크 문 앞의 팬존이 있습니다. 팬존에서는 많은 국가의 팬들이 모여 함께 축구를 즐기고, 베를린 곳곳의 비어가든과 펍에서도 축구 열기가 뜨겁습니다. 팬존의 분위기 브란덴부르크 문 앞의 팬존은 이미 팬들로 가득 찼고, 긴 줄이 형성되었습니다. 래퍼 스키 아구가 2006년 월드컵 유니폼을 입고 등장해 분위기를 띄웠으며, 스코틀랜드 팬들은 이미 음악에 맞춰 춤을 추고 있습니다. 팬존의 앞쪽은 붐비고 있지만, 뒤쪽은 아직 여유가 있어 더 많은 팬들을 수용할 수 있습니다. 호텔 가격의 급등 유로 2024로 인해 대회가 열리는.. 2024. 6. 15.
[뒤셀도르프] 라멘 맛집 타쿠미(Takumi Ramen) 뒤셀도르프라는 독일 도시에 대해 아시나요? 한국에서는 그리 유명하지 않은 도시일지도 모릅니다. 네, 이곳은 관광으로 유명한 곳은 아닙니다. 뒤셀도르프는 노드라인베스트팔렌(Nordrhein-Westfalen, NRW)주의 주도입니다. 노드라인베스트팔렌주는 독일에서 인구가 가장 많은 주 입니다. 이러한 주의 주도인 뒤셀도르프는 라인강변을 따라 물류가 모여드는 곳이며 경제분야에서도 중요한 축으로 있습니다. 하지만 관광으로 유명한 도시가 아니다보니 많이 알려지지 않기도 합니다." data-ke-type="html">HTML 삽입미리보기할 수 없는 소스 독일안에 작은 일본, 리틀도쿄Little Tokyo, Düsseldorf  이 곳 뒤셀도르프는 일본인들이 많이 모여 삽니다. 그로 인해 많은 일본 음식점들이 생겨.. 2024. 6. 4.
반응형